산업부,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 1호 투자…자율주행 칩 제조사에 15억

2020.09.23 23:30:54


[폴리뉴스 강민혜 기자, 전화평 수습기자] 정부가 반도체 대기업과 금융기관이 참여한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 1호의 투자를 개시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3일 강남구 코엑스인터컨니넨탈 호텔에서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산기평), 한국반도체산업협회와 ‘반도체 IR 콘퍼런스 2020’ 행사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는 지난해 4월 총 1000억 원 규모로 조성됐다. 펀드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총 800억 원, 성장사다리펀드가 200억 원을 출자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의 첫 투자대상 기업은 자율주행차 분야 반도체 칩을 제조하는 A사다. 총 15억 원의 투자금이 이날 집행됐다.

펀드 운용사들은 향후 인공지능(AI) 반도체, 차량용 반도체, 전력반도체, 통신반도체 등 4차 산업혁명 핵심분야에 적극적으로 투자해 시스템반도체 생태계 구축 및 글로벌 기업 양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강경성 산업부 산업정책실장은 “시스템반도체 상생펀드의 투자 1호 개시는 시스템반도체 분야에 대한 민간차원의 본격적 투자가 시작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국내 중소·중견 팹리스와 AI 반도체 기업이 성장하는 데 마중물이 되도록 지속적인 후속 투자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IR콘퍼런스엔 반도체 분야 인공지능 활용 기업, 시스템반도체 설계기업(팹리스), 반도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 등 7개 기업(세미파워렉스, 씨자인, 알티엠, 에이플어스, 예스파워테크닉스, 지앨에스, 파워큐브세미)이 참여해 10여개의 벤처캐피탈을 대상으로 회사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콘퍼런스 이후 벤처캐피은 IR 설명회, 개별 투자 상담을 통해 획득한 정보를 바탕으로 기업별 선별 심사를 진행해 최종 투자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강민혜 unicor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프로필 사진
강민혜 기자

경제부에서 금융당국, 은행, 보험, 카드 등을 맡고 있습니다.
매일매일 경제와 금융을 공부하고 취재합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