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6.6℃
  • 흐림강릉 23.1℃
  • 서울 17.7℃
  • 대전 19.3℃
  • 흐림대구 21.7℃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19.3℃
  • 구름많음부산 18.8℃
  • 흐림고창 18.0℃
  • 흐림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6.5℃
  • 흐림보은 17.8℃
  • 흐림금산 18.8℃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소상공인

'에이비팜',"피부의 기초체력이 좋아지면 피부 고민 해결될 수 있어"

 스킨토닉, 로션, 각종 에센스, 세럼에 수분크림, 영양크림 그리고 선크림까지 기초 화장 단계만 수많은 단계를 거친다.

하지만 아무리 겹겹이 발라도 속 건조는 그대로고 피부는 더욱 민감해져만 간다면 과다한 화장품 사용으로 내 피부가 신음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에이비팜 관계자에 따르면 "건강을 지키는 간헐적 단식이 유행하고 있다. 화장품도 마찬가지다. 피부에게도 휴식이 필요하고 한 달에 하루 이틀 정도는 아무것도 바르지 않고 피부를 쉬게 해주는 것도 피부 건강을 지키는 좋은 방법이 된다.’며 ‘과다한 화장품 사용으로 과영양 트러블도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으며 이것저것 겹쳐 바르면 피부가 잘 보호 받고 있다는 심리적 안정감은 얻을지 모르겠지만 사실 피부는 각종 화학물질 속에 신음하고 있을 수 있다. 화장품도 다이어트가 필요하다"고 말한다.

에이비팜의 라인은 단촐하다. 메이크업 세안 시 1,2차 겸용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 약산성 폼클렌저인 솔트클렌저, 스프레이형으로 스킨토닉 겸 미스트로도 사용할 수 있는 스킨워터, 피부 기초체력을 키워 다양한 피부 고민을 해결해 주는 에이비팜 솔트크림이 전부다.

곧, 솔트클렌저로 세안하고 스킨워터로 뿌려주고 솔트크림으로 마무리 하면 기초 스킨케어 끝이라는 설명이다.

에이비팜 솔트크림은 96시간 수분 홀딩 효과, 피부톤 개선 효과, 피부 겉탄력 개선 효과, 리프팅 효과, 피부 요철 개선 효과, 건조에 의한 가려움증 개선 효과, 피지 개선 및 여드름 피부 적합 효과 임상 입증을 받았다. 이는 크림으로 만들어진 미네랄 솔트가 피부 내 삼투를 촉진하여 노폐물과 독소를 케어하고 부족한 수분, 산소, 영양분의 공급을 촉진하여 피부 기초체력을 키워주기 때문에 가능한 효과이다.

에이비팜 관계자는 "피부의 기초체력이 좋아지면 다양한 피부 고민이 자동으로 해결된다. 따라서 에이비팜 솔트크림 하나면 에센스, 세럼 등을 굳이 겹쳐 바를 필요 없이 다양한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한다.

강유라 기자

기업현장을 찾고 있습니다.
알아두면 쓸모있는 우리 주변의 정보를 모으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 ’보수우파 탈색‘하는 김종인, 사회적 약자에 중점 두는 새로운 정당모델 제시
"진보, 보수, 중도라는 말 쓰지 마라. 자유우파라는 말도 쓰지 마라“. 미래통합당의 고강도 쇄신작업을 맡게 될 김종인 신임 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의 소신을 잘 담고 있는 지시사항이다. 이념에 천착해 전 국민적 지지를 얻지 못하는 현 상황을 타개하고, 보수진영을 ‘파괴적으로’ 혁신해 보수정당의 시스템의 근본을 바꾸겠다는 구상이다. 공개 당 지도부 회의부터 변화 꾀하는 김종인 김 비대위원장은 당장 보여지는 당 지도부의 회의 방식부터 바꾼다. 최고위원 서열 순으로 4~5분간 공개발언을 쭉 하던 과거 방식과는 달리, 일부의 발언만 공개하되 ‘회의다운 회의’를 하겠다는 것이 김 위원장의 의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의가 초반 일부만 공개되는 만큼, 대변인이 회의 내용을 요약해 전달하게 된다. 32세 청년으로 선정 당시 화제를 모았던 정원석 비대위원은 한 언론과의 통화에서 ”그동안 공개회의의 모두발언들이 형식적이었다면, 실제로 일하는 모습을 보이고 성과중심으로 평가받자는 것“이라며 ”거대여당을 상대로 내부 메시지 통일도 안 되면 그만큼 불리하게 작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보수 탈색’ 하고 사회경제적 약자 배려에 중점 두는 쪽으로 노선 전환 김 비대위원장은 과거 보수진영


[김능구의 정국진단] 박성중 ③ “젊은이 기르려면 지역의 구의원·시의원·구청장 이렇게 단계 밟아서 가야”
21대 총선에서 미래통합당 의원으로 서울지역에서 유일하게 재선에 성공한 박성중 통합당 의원(재선, 서울 서초을)이 26일 여의도 의원회관 박성중 사무실에서 폴리뉴스’의 김능구 대표와의 ‘정국진단’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인터뷰에서 박 의원은 청년 정치의 실상을 진단하고 해결책을 모색했으며, 기본소득제와 노동개혁, 코리아 뉴딜 등의 경제정책에 대해 논했다. ‘청년 벨트’를 만들어 경쟁력 있는 청년 후보가 아닌데 억지 공천을 하지 않았냐는 지적에 박 의원은 “외피상으로 청년 벨트를 만든 시도는 나쁘지 않았지만, 그 지역들에는 청년을 넣어서 될 리가 없었다. 선거는 하루아침에 되는 것이 아니고 사람의 마음을 얻어야 하는 일이다. 최소한 1년 전부터 지역을 닦았어야 한다”며 “제가 대표라면 비례대표에 청년들을 집중 배치하고 능력에서 두각을 보이면 그때 지역구에 공천 주겠다”고 밝혔다. 40대에 당수와 총리가 된 영국 보수당의 캐머런 총리 사례에 대해서 박 의원은 “20년 이상 고등학생 때부터 정당 활동을 할 수 있는 영국과 달리, 우리나라의 젊은 사람들은 선거 때에만 나타난다”며 “지역구 정하거나 광화문 아스팔트, 유튜브와 방송 등에서 의사표시 하는 등 다양하게 해

[카드 뉴스]코로나19가 쑥쑥 키운 HMR, CMR, 밀키트 시장

[폴리뉴스 송서영 기자]조리시간을 줄여주는 가정간편식(HMR), 간편대용식(CMR), 밀키트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HMR은 완전조리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을 간단히 데워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입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생선구이’의 3월 매출이 2월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전자레인지 1분 조리로 완성돼 가격 대비 시간을 의미하는 ‘가시비’ 높은 제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만두피가 얇은 ‘풀무원 얄피만두’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 봉을 넘어섰습니다. 얄피만두는 풀무원의 냉동 HMR 사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합니다. 풀무원은 얄피만두 등 HMR 제품 출시로 지난해 국내 냉동 HMR 시장 2위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HMR보다 더 간편한 CMR의 인기도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CMR은 간편대용식으로 주로 단백질 바, 영양 분말식을 말합니다.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3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집에서도 단백질로 건강을 챙기고 싶은 소비자의 확산으로 지난 2월에는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밀

[총선 D-day]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개표 상황 현장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더불어민주당, 더불어시민당이 제21대 총선 종합상황실을 국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 마련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이 자리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지역구에 출마했던 주요 격전지의 후보들이 모두 참석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