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22.8℃
  • 구름조금대전 21.9℃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7.8℃
  • 구름많음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19.0℃
  • 맑음고창 19.6℃
  • 구름조금제주 21.1℃
  • 맑음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4℃
  • 흐림강진군 20.8℃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 협력사에 혁신활동 지원...5S 인증 수여

올해 3월부터 혁신활동 지원해 ㈜홍성기업 안전과 효율 크게 개선

포스코가 협력사 작업 안전과 생산성 향상을 위해 혁신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포항제철소 협력사인 홍성기업은 최근 4개월간 혁신활동 지원 끝에 5S(정리, 정돈, 청소, 청결, 습관화) 인증을 획득했다.

5S 인증은 포스코가 운영효율, 안전, 관리 등에서 개선정도가 우수한 작업장을 평가하고 인증하는 제도다.

포스코 설비자재구매실 자재구매그룹은 올해 3월부터 포항제철소 중앙야적장에 있는 홍성기업 작업현장에 혁신활동을 지원해왔다.

제철소 폐동(銅) 자재를 가공하는 홍성기업 특성상 협업관계에 있던 이들은 평소에도 업무 개선방안에 대해 논의했고, 작업현장 개선을 위해 혁신활동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공감했다.

특히 포스코 자재구매그룹은 2018년에 포항제철소 중앙창고의 5S 인증 획득을 이끌었던 경험이 있어 선뜻 혁신활동 지원에 나설 수 있었다.

협력사 근무환경은 혁신활동을 통해 한층 개선됐다. 선반과 펫말을 활용해 작업장 실내를 깔끔하게 정리한 덕분에 근무자 누구든지 원하는 자재와 소모품을 쉽게 찾을 수 있다. 또한 위험요소가 될 만한 구역과 설비에는 별도의 안전장치를 구축해 근무자의 안전을 한층 강화했다.

김태균 홍성기업 사장은 "포스코의 도움으로 곳곳에 숨어있던 문제점을 발견하고 개선해 만족스럽다.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직원들이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는 작업장을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슈]北 우리국민 사살...靑강경대응-北김정은 사과, 정부대응 적절성 논란
[폴리뉴스 정찬 기자] 연평도 인근 북한 해역서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북한군 총격으로 사망해 남북 긴장국면이 조성되는 듯했지만 정부의 사과 요구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미안하게 생각한다”는 뜻을 청와대에 전하면서 향후 사태 전개 추이를 지켜봐야 될 상황이다. 지난 24일 군 당국에 따르면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A씨가 실종된 것은 21일 오전 11시30분경이며 하루 뒤인 22일 오후 3시30분 무렵 A씨가 북한 지역에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다. 당시 A씨는 구명조끼를 입고 확인 미상의 부유물에 탑승해 있었다는 것이 군의 설명이다. 군은 22일 오후 4시40분 쯤 방독면을 착용한 북한군이 A씨의 월북 표류경위 진술을 듣는 정황을 파악했고 5시간 후인 9시40분께 실종자에게 총격을 가하고 10시 무렵 시신을 불태운 것으로 파악했다. 군은 10시11분경 북한군이 A씨를 태우는 불빛을 포착했다. 군의 판단에 따르면 이 사건은 두 가지 면에서 충격이다. 첫째, 북한군이 민간인에 총격을 가한 후 시신에 기름을 부어 불태운 ‘반인륜적, 비인도적 행위’다. 다음으로 북한군 수뇌부가 A씨 사살과 시신 훼손을 명령한 정황이다. 북한군은 A씨에서 상황을 청취하고 약 5시간 후 사


[김능구의 정국진단] 박수영 ② “진영 논리는 대통령 임명직 1만여개 자리 때문…500여 개로 줄여야”
21대 국회에 입성한 300명 의원 중 초선의원은 151명. 전체 의석에 절반이 넘는다. 국민은 기성 정치인들이 보여주지 못한 ‘일하는 국회’의 모습을 그들이 보여주길 기대한다. 그중에서 자신만의 분명한 목소리로 정치 개혁을 꿈꾸는 초선의원이 있다. 부산 남구 갑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다. <폴리뉴스>는 21대 국회 빛나는 초선 특집을 진행했다. 최근 현안부터 자신만의 정치적 신념까지, 분명한 목소리로 보수가 추구하는 가치를 전한 박 의원을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사무실에서 만났다. 박수영 의원은 21대 국회에 입성하기 전까지 한반도선진화재단 대표를 역임했다. 한반도선진화재단은 공동체 자유주의를 이념으로 하는 고 박세일 교수가 창립한 개혁적 보수의 싱크탱크다. 1시간 동안 진행된 박 의원과의 인터뷰에서는 정책을 펴내고 해석하는 논리마다 공동체 자유주의 신념이 곳곳에 묻어있었다. 박 의원은 “공동체 자유주의가 자유와 공동체를 동등한 가치로 본다는 것은 아니다. 자유가 기본이고 우선”이라며 “그래야 개인과 기업이 창의를 발휘해서 사회 전체 파이도 키울 수 있다”고 자신했다. 그러면서도 “남에게 해를 끼치는 정도까지 자유를 인정해서는 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