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포털 금융산업에 속속 진출…다음카카오에 이어 네이버도

2015.03.12 17:49:28

네이버페이 오는 6월 출시…국내 10개 은행·카드사 제휴

[폴리뉴스 한장희 기자] 주요포털사들의 금융산업에 대한 러시가 거세다.

전날에는 다음카카오가 금융산업 진출을 위한 포석으로 정관변경을 예고한데 이어 12일 네이버가 간편결제 서비스인 ‘네이버페이’를 오는 6월에 출시키로 했다.

네이버는 이날 “국내 주요 은행 및 카드사 등 10곳과 제휴를 맺고 정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구체적인 논의를 시작했다”며 “현재 참여를 확정한 카드사는 KB국민·비씨·삼성·현대 등 5곳이고 은행은 KB국민은행과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등 5곳”이라고 밝혔다.

네이버는 다른 금융기관과의 제휴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네이버페이는 기존의 간편결제 서비스인 ‘네이버 체크아웃’, ‘네이버 마일리지’, ‘네이버 캐쉬’ 등을 하나로 묶어 원클릭 결제뿌만 아니라 차별화된 송금기능까지 모두 가능하게 한 서비스로 6월 출시가 예정돼 있다.

신용카드 결제시 결제비밀번호, 지문인식, 무인증(원클릭) 결제 등 다양한 방식으로 차용했고 은행계좌 결제시에도 최초 계좌정보를 등록하면 결제 비밀번호나 지문인증만으로 결제할 수 있다.

송금에서는 계좌정보와 결제비밀번호를 한번 등록한 후에는 송금 대상의 계좌번호를 몰라도 네이버 ID나 휴대폰 번호 등 만으로도 자유롭게 송금할 수 있다.

네이버페이는 정식 서비스에 앞서 간편결제 서비스인 ‘네이버 체크아웃’ 브랜드를 ‘네이버 페이’로 변경할 예정이다.

이후 ‘네이버 마일리지’와 ‘네이버 캐쉬’ 서비스를 6월 정식 서비스 때 ‘네이버 페이’로 통합한다.

네이버는 서비스 편의성 증대와 함께 중요한 보안시스템을 세계적인 수준의 안전한 결제 시스템 구축하는데 신경을 썼다고 밝혔다. 금융기관과 공조해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제3자에 의한 도용 등 부정이용으로 인해 이용자 손해가 발생한 경우에는 전액 선보상 정책도 검토하고 있다.

한편 전날에는 다음카카오도 오는 27일 정기주주총회에서 전자금융업을 신규 사업목적에 추가하는 정관변경 안건을 상정키로 했다.


관련기사


한장희 jhyk1016@nate.com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