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파트너십 체결…인천 스타트업파크 도약에 날개”

2021.04.22 16:53:55

인천시·신한금융·구글, 파트너십 행사 개최…스타트업 육성에 뜻 모아

한국판 실리콘밸리를 표방하는 인천 스타트업파크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Google for Startups)와의 스타트업 육성 협업을 통해 도약과 성장에 날개를 달았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1일 인천 스타트업파크와 민간 운영사인 『S²Bridge : 인천』(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Google for Startups) 간에 파트너십 행사를 송도국제도시 인천 스타트업파크에서 개최하고 스타트업 육성에 뜻을 모았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남춘 인천시장을 비롯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안준식 신한금융그룹 부사장,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 등이 참석, 스타트업의 육성을 위한 파트너십에 거는 기대와 의미를 확인했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구글이 만든 창업가 공간으로 이번 파트너십 체결은 서울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전국으로 확장시키는 ‘첫번째’ 사례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서울을 포함해 영국 런던 등 전 세계 7개국 7도시에 조성돼 있으며 기관들과 스타트업들은 상호 공간을 개방,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구글이 글로벌 유니콘 기업 육성을 통한 ‘한국형 실리콘밸리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인천 스타트업파크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하고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인천 지역 스타트업 육성에 본격 나서겠다는 의미도 담고 있다.
 
이날 맺은 파트너십을 통해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에 특화된 스마트시티 분야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해 글로벌 스타트업들의 실증지원, 사업 고도화, 투자 연계 등을 지원한다.
 
특히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 구글 본사와 연계한 마케팅 솔루션, 멘토링, 네트워킹 등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인천 스타트업파크 인스타Ⅱ 1층에 ‘구글 스타트업 스페이스’도 오픈한다.
 
구글과의 협업은 인천 소재 스타트업 및 지원기관, 대학 내 창업기관을 포괄한 스타트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스타트업들이 구글의 글로벌 커뮤니티와 연결됨에 따라 글로벌 진출 역량을 크게 강화, 인천 스타트업파크의 한국판 실리콘밸리 조성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스타트업파크는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 및 바이오 융합 혁신기업을 육성하는 단일 사업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공간으로 지난 2월말 공식 오픈했다. 인천 스타트업파크는 민간의 경험과 역량, 공공의 자원을 결합하여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국내 최초 모델으로, 신한금융그룹이 ‘『S²Bridge : 인천』(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을 운영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글로벌 기업인 구글의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의 파트너십 체결은 인천 스타트업파크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인천에서 성장한 스타트업들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영은 ourcye@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프로필 사진
최영은 기자

팩트에 기반한 정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