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관광문화재단, 아시아태평양도시관광진흥기구(TPO) 가입 승인

2022.07.20 11:00:35

재단, 남해 관광 브랜드 이미지 강화 및 관광객 유치 기대

경남 남해군은 남해관광문화재단이 기초지방자치단체 출연기관 최초로 아시아태평양도시관광진흥기구(TPO, Tourism Promotion Organization for Asia Pacific Cities)에 가입했다고 20일 밝혔다.

남해관광문화재단은 지난 4월 부산 북구에 소재한 TPO사무국을 방문해 가입신청서를 제출했다.

TPO는 ‘제38회 TPO운영위원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가입을 승인했다.

TPO는 2002년 8월 ‘제5회 아시아·태평양 도시 서미트’에서 창설된 국제기구다.

아·태 지역 주요 도시와의 공동마케팅 사업 및 네트워크 구축 등을 지원하는 관광산업 발전 목적협의체다.

2022년 4월 기준 총 190개 회원이 가입돼 있다.

주요 가입 도시는 중국 광저우와 상하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일본 후쿠오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필리핀 마닐라, 태국 방콕,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 등이 있다.

남해관광문화재단은 TPO를 통해 △국내ㆍ외 회원도시협력 관광마케팅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한 공동마케팅 사업 △유니크베뉴 MICE 산업 육성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조달려 TPO 사무차장은 “기초지자체 관광재단이 TPO에 가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국내외 회원도시와 연계한 관광마케팅 활동 등 글로벌 관광 활성화에 대한 역할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조영호 남해관광문화재단 본부장은 “TPO 가입은 생태적 가치가 빼어난 남해관광의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를 알리는 시작”이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추어 TPO 주관 공동마케팅 사업 참가와 해외 아웃바운드 관광수요와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처하면서 중국, 일본, 동남아 등지의 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영순(=경남) jos300k@daum.net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