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15.8℃
  • 구름많음강릉 19.0℃
  • 구름많음서울 20.1℃
  • 구름많음대전 17.8℃
  • 흐림대구 18.5℃
  • 흐림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20.1℃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7.6℃
  • 흐림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7.6℃
  • 구름많음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5.4℃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알립니다

(사)청년과미래-한국인터넷신문협회 주최 '대한민국 청년의 날 축제' 9월1일 성료

  • 작성자 : 이은주
  • 작성일 : 2018-09-04 16:53:46

'청년, 미래의 시작!'이라는 콘셉트로 '제2회 대한민국 청년의 날' 축제가 3만여명의 청년이 참여한 가운데 9월 1일 여의도공원 문화마당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청년과미래와 한국인터넷신문협회가 주최해 올해 두번 째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롯해 김선동, 장제원, 신보라 자유한국당 의원, 김광수 민주평화당 의원, 김수민 바른미래당 의원 등이 함께 했다. 또한 김부희 고용노동부 과장과 한창섭 충청북도 부지사 그리고 홍경창 경상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등 정부 부처 인사도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

이번 행사는 한국 최고기록에 도전하는 플래시몹을 비롯해 해외청년 퀴즈대회, 청년주거정책 토크콘서트, 기념식 및 시상식, 페스티벌 그리고 뷰티존, 취업지원존, 스타트업존, 푸드존, 크리에이터존, 체험존 등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되어 진행됐다.



[카드뉴스] KT&G의 '바다 환경'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소개합니다

[폴리뉴스 김상준 기자] "여름철이면 생각나는 바다. 우리 모두가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환기하고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공감해 환경보호를 실천하도록 KT&G도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지구 표면 2/3 이상을 차지하며 30만여 종의 생물이 살고 있다는 생명의 보고, 바다! 특히 여름철, 휴가를 갈곳으로 가장 먼저 떠올리곤 합니다. 2015년 세계자연기금(WWF)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바다의 자산 가치는 24조달러(2경9000조) 이상입니다. 휴가철에 보는 아름다운 경관뿐만 아니라 경제적 자산으로서도 바다는 매우 소중하고 가치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소중한 바다가 환경오염으로 인해 심각한 위험에 처해 있습니다. 일회용품 소비가 급증하면서 해양 쓰레기로 인한 생태계 피해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여러 단체가 바다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KT&G 역시 '바다환경 지키기'에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KT&는 2022년해양환경공단, 사단법인, 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과 함께 바다를 지키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협약은 올해 다양한 해양 환경 활동을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특히 해양 오염 심각지역 실태조사

[카드뉴스] 팽팽한 찬반 논란의 '지역상권법'…뭐길래

[폴리뉴스 김미현 기자] ‘지역상권 상생 및 활성화에 관한 법률안(지역상권법)’제정을 놓고 찬반 의견이 팽팽하게 맞붙고 있습니다. 이 법은 지역상생구역이나 자율상권구역으로 지정된 지역에 스타벅스 같은 대기업 계열 점포의 출점을 제한하는 것이 골자입니다. 대상은 유통산업발전법(유통법)과 중소기업 적합업종제도 등에 포함되지 않아 규제를 받지 않는 대기업입니다. 법안이 시행될 경우대기업이 운영하는 직영 점포의 신규 매장을 열기 위해서는 지역상인의 동의를 받아야 합니다. 이는 임대료 상승에 따른 소상공인의 내몰림 현상(젠트리피케이션) 문제를 막고자 마련됐습니다. 복합 쇼핑몰이 들어오면 주변 임대료가 뛰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유통업계는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떨어뜨리는 과도한 중복 규제라고 반발에 나섰습니다. 또 재산권과 영업의 자유를 침해하는데다 대기업 프랜차이즈보다 자영업체의 고용률이 낮아질 가능성도 우려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역상권의 특색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해당 법안의 제정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옵니다. 소상공인과 대기업 모두'상생'을 이룰 수 있는정책이 절실한 때입니다.